Lifestyle PLACES TO TRAVEL Travel & Sightseeing Travel & Tours Videos Vlog

【K】France Travel-Paris[프랑스 여행-파리]오랑주리 미술관, 모네의 수련/Orangerie Museum/View/Observatory

【K】France Travel-Paris[프랑스 여행-파리]오랑주리 미술관, 모네의 수련/Orangerie Museum/View/Observatory

■ KBS 걸어서 세계속으로 PD들이 직접 만든 해외여행전문 유투브 채널 【Everywhere, K】
■ The Travels of Nearly Everywhere! 10,000 of HD world travel video clips with English subtitle! (Click on ‘subtitles/CC’ button)
■ ‘구독’ 버튼을 누르고 10,000여 개의 생생한 【HD】영상을 공유 해 보세요! (Click on ‘setting’-‘quality’- 【1080P HD】 ! / 더보기 SHOW MORE ↓↓↓)

● Subscribe to YOUTUBE –
● Follow me on TWITTER –
● Like us on FACEBOOK –
● KBS 걸어서세계속으로 홈페이지 –

[한국어 정보]
자정이 다 되어가는 시간. 늘어선 줄은 오히려 줄지 않았다. 꼬박 40분을 기다리고 나서야 오랑주리 미술관에 들어갈 수 있었다. 오랑주리 미술관을 유명하게 만든 것은 모네의 수련 연작 여덟 점이다. 늦은 밤, 미술관에선 작가들의 숨결을 더 진하게 느낄 수 있다.

[English: Google Translator]
Midnight is the time to go. Lined line did not give more. Not until there was a full 40 minutes waiting to enter the Musée de l’Orangerie. It famously created the Musée de l’Orangerie is eight points of Monet’s water lily series. Late at night, you can feel the breath of the Museum of Art In The Dark Artist.

[French: Google Translator]
Minuit est l’heure de partir. Doublé ligne n’a pas donné plus. Pas avant il y avait un bon 40 minutes d’attente pour entrer dans le musée de l’Orangerie. Il a créé le célèbre Musée de l’Orangerie est de huit points de la série de nénuphar de Monet. Tard dans la nuit, vous pouvez sentir le souffle du Musée d’Art In The Dark Artiste.

[Information]
■클립명: 유럽120-프랑스04-16 오랑주리 미술관, 모네의 수련/Orangerie Museum/View/Observatory
■여행, 촬영, 편집, 원고: 백주환 PD (travel, filming, editing, writing: KBS TV Producer)
■촬영일자: 2009년 5월 May

[Keywords]
,유럽,Europe,유럽,프랑스,France,France,,백주환,2009,5월 May,파리,Paris,Paris,

You Might Also Like